> 알림마당 > 공지사항

         
아시아 운동학 학술지(AJK, 한국연구재단 등재학술지) 논문투고 및 게재료 안내
글쓴이 : 우상우 날짜 : 2019년 02월 27일 12시 조회 : 415

대한운동학회 회원 여러분 안녕하십니까?

추운 겨울도 따뜻한 햇살에 자리를 비켜주고 어느덧 봄의 기운이 다가온 듯합니다. 새 학기 개강이 얼마 남지 않아 신입생들에 대한 기대감과 함께 새 학기 준비로 많이 바쁘실 거라 생각됩니다. 더불어 올 한 해도 많은 연구업적과 학문적 성취가 이루어지시길 바랍니다.

대한운동학회는 아시아운동학회와 아시아 운동학 학술지(The Asian Journal of Kinesiology; AJK, 한국연구재단 등재학술지)”를 공동 발간하고 있으며, 이에 논문투고와 관련된 내용을 안내드립니다.

아시아 운동학 학술지(The Asian Journal of Kinesiology; AJK)한국연구재단 등재학술지입니다.

아시아 운동학 학술지(AJK)는 연간 4(1/31, 4/30, 7/31, 10/31) 출간됩니다.

전자저널형태로 발간하고 있으며, 논문접수는 수시로 받고 있습니다.

투고논문 원고의 종류 다음과 같습니다(투고규정 제3조에 따름).

1. 원저(Original paper): 독창적인 연구로서 그 자체가 독립적으로 가치 있는 결론 또는 사실을 포함한 것으로 역사철학기술실험창조 연구 등을 포함한다.

2. 종설(Review): 철저한 문헌조사를 통한 운동학 관련 분야의 연구동향이나 현재까지의 지식에 대한 비판적인 내용의 원고를 말한다.

3. 증례(Case study): 운동학과 관련하여 현장에서 새롭거나 의미 있고 활용범위가 넓은 소견을 보인 사례 연구를 말한다.

4. 속보(Rapid communication): 원저 또는 증례 성격의 논문 중 긴급히 학술지 게재를 필요로 하는 원고로서 논문심사 및 게제순서에 우선권이 부여되어야 하는 경우의 원고를 말한다.

논문 투고료는 무료이며(급행논문 제외) 게재 확정 여부가 신속하게 이루어집니다.

급행논문은 최대한 빠른 시일 안에 심사결과를 알려드리는 제도로 접수 완료 후 최대 2주안에 게재 확정 여부를 확인할 수 있습니다.

게재가 확정되면 바로 홈페이지에 탑재되기 때문에 연구업적으로 이용하실 수 있으며, 게재예정증명서를 원할 경우 발급해 드립니다.

투고 시 언어는 한국어와 영어뿐만 아니라 일본어와 중국어로도 투고가 가능하며, 논문 출판 시 투고해주신 언어로 출판됩니다.

논문 투고 시에는 http://ajkinesiol.org/에 로그인 후 논문 투고절차를 진행하시기 바랍니다.

논문 투고규정 및 방법에 대한 사항은 아래 홈페이지에 자세하게 안내되어 있습니다.

- 대한운동학회: http://www.kak.or.kr/sub03/sub03_00.php

- AJK: http://ajkinesiol.org/authors/authors.php

운동학회 정회원 가입 방법은 아래 홈페이지를 이용해 주시고 정회원에게는 다양한 혜택이 주어집니다.

- 정회원 가입: http://www.kak.or.kr/member/member_01.php

정회원에게 다양한 혜택을 드리기 위해 게재료를 변경함에 따라 아래와 같이 안내드립니다.

변경 전 게재료 (8페이지 기준)

변경 후 게재료 (6페이지 기준)

1. 비회원 게재료: 25만원

2. 정회원 게재료: 20만원

3. 영어논문: 무료

4. 급행논문: 20만원

5. 추가페이지: 페이지 당 2만원

1. 주저자/교신저자 비회원 게재료: 35만원

2. /교신저자 중 1명 정회원: 25만원

3. /교신저자 2명 모두 정회원: 20만원

4. 영어논문: 무료

5. 급행논문: 30만원

6. 추가페이지: 페이지 당 2만원

논문 투고와 관련된 문의사항은 학회 사무국(02-586-3814)으로 연락주시거나, 아시아 운동학 학술지 이메일(ajk.editor@gmail.com)으로 문의주시기 바랍니다.

 

회원 여러분의 소중한 논문을 정성과 열정을 담아 훌륭한 연구물로 만들어 드리겠습니다.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립니다.

감사합니다.

2019. 02. 27

대한운동학회 회장 김기진 배상